바이오 연료 : 디젤 대신에 해바라기 기름


이 기사를 친구와 공유하십시오 :

급등하는 유가와 지구 온난화의시기에 순수한 식물성 기름 생산자들은 프랑스의 바이오 연료에 대한 마케팅 금지를 의문시하지만 아직 유럽의 지침에 의해 인정되고 있습니다.

카발라 (로트에 가론 주)의 영역에서, 작은 SARL Valenergol는 1995에서 만든, 해바라기 및 기반 순수 식물 오일 (PPO)의 제품이 상당히 대체 할 수 있음을 증명하고자, 적어도 부분적으로, 디젤 차량용 디젤 연료.

« Le bilan énergétique est incomparable: pour une unité d’énergie investie, nous en retirons sept, 3,5 sous forme d’huile et autant sous forme de tourteau, source de protéines pour l’élevage », explique Alain Zanardo, professeur de sciences de l’environnement à l’université d’Agen et militant de la cause des HVP.

Pourtant, et bien que les huiles végétales soient reconnues par la directive européenne 2003/CE/30 relative à la promotion « de l’utilisation des biocarburants », Valenergol est poursuivie par les douanes depuis 1997 pour utilisation de « carburant interdit et détournement de TIPP ».


© Michel Gangné
해바라기를 기반으로 순수한 식물성 기름을 생산하는 공동 관리자 중 한 명인 Alain Juste는 Agen의 창고에있는 14 October 2005라는 더미 펌프 근처에서 포즈를 취합니다.

더 알아보기


페이스 북 댓글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