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베네수엘라의 석유 생산량을 두 배로 증가시킨 것으로 Chavez


이 기사를 친구와 공유하십시오 :

우고 차베스 베네수엘라 대통령은 프랑스 회사의 총, 베네수엘라의 석유 생산을 두 배로 400.000의 배럴에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 Total va passer de 200.000 à 400.000 barils de pétrole par jour, il va doubler (sa production), avec un investissement de plusieurs milliards de dollars », a déclaré le président vénézuélien après un entretien de plus d’une heure avec Jacques Chirac à l’Elysée.

우고 차베스 대통령은 총리의 대통령 인 티에리 데 마레 쉬 (Thierry Desmarest)와 계약을 맺고 수요일 아침 파리에서 만났습니다.

Carte à l’appui, le président vénézuélien a expliqué aux journalistes réunis dans la cour de l’Elysée qu’il « mettait à la portée de la société française » les réserves de pétrole du Venezuela, qui, a-t-il rappelé, « sont les plus importantes du monde ».

프랑스는 세계 5 위의 석유 생산국 인 베네수엘라에서 두 번째로 큰 투자국입니다.

휴고 차베스 (Hugo Chavez)는 10 일간의 세계 여행의 일환으로 프랑스에서 24 시간을 실제로 방문합니다.

출처 : Reuters


페이스 북 댓글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