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 오염자를위한 벌금


이 기사를 친구와 공유하십시오 :

L’armateur d’un pétrolier iltalien, le San Matteo, a été condamné pour « rejet illicite » d’hydrocarbures en Méditerranée

마르세이유 형사 법원은 수요일 330.000 유로를 San Matteo 소유주에게, 10.000 유로를 그의 대장에게 각각 부과했다.

법원은 또한 소송을 제기 한 4 개 협회에 손해 배상금으로 2.000 유로를 수여했다.

국가 해군 감시 항공기는 흔적은 서쪽의 기름 남쪽 마르세이유와 6,8 km의 20 km 산 마테오의 여파로 다양한 탄화수소 268 241 킬로미터 길이 미터에 계속 발견했다 사르데냐, 생태 보호 구역에서.

검찰의 요청에 따라 해상 감사관은 유조선을 마르세이유로 전환시켜 300.000 유로 예금을 지불 할 때까지 움직이지 않게했다.

법원에서 Petrolmar 속하는 선박의 선장은 해군에 의해 식별 된 흔적이 세척 물에서 선원이 수행 한 다리의 기름을 올 수있는 것만 반복이 오염을 설명 할 수 없습니다 재확인 .

« On nous ressert toujours les mêmes plats et les mêmes explications emberlificotées », avait renchéri le procureur Jean-Luc Blachon, estimant que « les histoires de lavage du pont ne sont qu’un écran de fumée » et soulignant que les rejets avaient cessé dès le survol du pétrolier par l’avion de surveillance militaire.

소스코드


페이스 북 댓글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