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4 자동 세계


이 기사를 친구와 공유하십시오 :

생태 학자가 본 글로벌 2004 자동차

키워드 : 글로벌, 자동차, 태양 디젤, 디저, 바이오 디젤, 자동차, 혁신, 에너지, 대안, 가스, CNG, LPG, 전기

다음은 13 모터쇼에 대한 생태계 활동가 인 Michel Villeneuve (GE 2004)의 증언입니다. 우리가 분명히 나누는 간증.

우리의 주석은 텍스트의 () 사이에 기울임 꼴로 삽입되며, 일부의 단락은 완전히 삭제되어 삭제되었습니다 (...).

J’ai fait le tour du » mondial de l’automobile » 2004, avec les yeux d’un écologiste.
가장 먼저 치는 것이 사치품이며, petrodollars의 향기가 거실 전체에 뜬다. (기사 참조 운송의 경제적 인 무게 ) O
그것은 농업과 공예품과는 거리가 멀다. 그런 다음 자동차가 프랑스 인에게 필수적인 관심사임을 증명하는 것은 군중입니다 (1.5 만 명 이상).

Enfin, c’est la pauvreté du hall consacré aux » énergies nouvelles » (le hall 2/2) qui démontre que l’environnement n’est pas la préoccupation majeure des constructeurs et encore moins celle des visiteurs. ( comme le montre également les « pauvres » photocopies des défenseurs du GNV à comparer aux dossier sur papier glacé voir brillant des grands constructeurs )

Ce tour du mondial d’un écologiste débute bien évidemment par celui du hall 2/2 annoncé pompeusement, comme celui des » énergies alternatives « . En fait ce Hall est occupé essentiellement par les médias et les compagnies d’assurances. J’ai du demander où se trouvaient les énergies alternatives qui sont réduites aux producteurs de gaz naturel (Elf et TFE). Juste à coté, dans le coin, se trouve le minuscule stand du » club Handisport » faisant écho aux stands rayonnant de la » police » et de la » prévention routière « . (...)

전기 자동차

Les voitures électriques ne sont représentées que par la superbe » Venturi » (photo1) mais dignement puisqu’il s’agit d’une sportive équipée d’un moteur électrique de 180kw et utilisant 100 batteries (350kg au total) lithium-Ion d’une capacité de 58kw. C’est une voiture qui roule à 170km/h en vitesse de pointe avec une autonomie de 350km. (우리는 자율성이 350 km / h에서 운전하는 동안 170 km 인 것을 의심한다) 충전은 3 시간 반에 이루어집니다. Monegasque 제조업체에게 덮개를 제공 한 행운을 기원합니다.

가스 차량 (CNG 및 LPG)

자동차는 천연 가스에서 실행 (보장하는 20 % 이하 CO2)하는 작은 스마트에서 더 많은합니다 (2 t 버스와 서비스 차량을 통해 (택시, 사진 3.5에서 가스 실린더) 26 톤까지) 르노, 시트로엥, 푸조, 피아트, 메르세데스 등이 생산합니다. 남서부의 주민들은 어린 시절의 차량을 발견하게되어 기쁠 것입니다. (이미 3,5 만명의 차량이 세계에서 가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

우리는 가정에서 압축 장치 덕분에 도시 가스를 CNG로 사용하는 Ciroën의 놀라운 아이디어에 대한 성공의 부족을 후회할 수 있습니다. (C3의이 기사 참조 : cliquez - 이리 )

또한 푸조 (사진 3)와 함께 LPG (액체 석유 가스)를 운영하는 자동차도 있지만 거의 모든 범위에 LPG를 장착 한 Deawo도 있습니다. GPL은 휘발유 (-50 %) 및 디젤 (-35 %)보다 구매 가격에 더하여 차량 구입비 (1525 유로)를받을 수 있습니다. 3 수백만 대의 자동차가 유럽에서 LPG를 가동하지만, 68 NOx 배출량을 96 %로 줄이는이 연료 유형에 특별한 노력을 기울이지 않은 제조업체 덕분은 아닙니다. 다행히도 LPG 생산 업체는 관대하게 제공되는 주유소의 위치지도를 제공합니다. 거의 2 년에서 방전을 CO30에서 가솔린보다 오염 및 기존과 같이, LPG 추출 및 석유 정제의 낭비되는 엄청난 장점이있다 : LPG로 평가하지, 그것은에서 연소 플레어. 프랑스에서는 주유소가 없기 때문에 개발이 불투명 해졌으며 더 정확한 수치를보기 위해 도시 교통편에 관한이 연구는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연료 전지



Les » piles à combustibles » considérées comme les moteurs de l’avenir ne sont pas la préoccupation première des constructeurs. Seul Nissan a équipé un X-trail (photo 4) et Peugeot un Quark. 지난 몇 년간의 솔루션 퀸과 제조업체는이 기술이 실제로 제한적이라는 것을 인정할 것입니까? 엔진 전에 특허를 얻었고 Apollo 달 탐사 (Apollo 13의 다른 문제 중 하나 인 연료 전지이기도 함)에 사용 된이 기술은 여전히 ​​많은 어려움을 낳습니다. IFP는 1982 CAP에서 연구 프로그램을 중단했습니다. 왜냐하면 수소 공급 및 생산 문제가 기술적으로나 경제적으로 극복 할 수 없었기 때문입니다. 거래가 2004로 변경되지 않았습니다. 반면에 우리는 바이오 연료, 에탄올 또는 메탄올을 사용할 수있는 연료 전지에 대한 높은 기대를 갖고 있으며 독자들에게이 기사를 상기시키고 싶습니다. cliquez - 이리 )

SunDiesel 또는 Sun Diesel.

Heureusement que le constructeur américano-allemand Daimler-Chrisler a innové en proposant un moteur fonctionnant avec un carburant (le Sun diesel) tiré de la biomasse (photo 5). Ce carburant tiré de la transformation des déchets végétaux (photo 6) réussi à faire tourner des moteurs (photo 7) allant de la petite cylindrée au bus qui équipent la ville de Francfort. Cinq tonnes de biomasse produisent 1 tonne de » Sun diesel » soit 1300 litres. (이 연료는 식물성 기름에서 추출한 메틸 에스테르 인 BioDiesel 또는 Diester와는 아무 관련이 없습니다. 여기서는 모든 식물성 물질이 가치가 있습니다) Rien qu’en Europe (pas en France malheureusement) on a produit plus de 90 milliards de litres de » Sun diesel » ce qui correspond à 20% des besoins actuels en carburant. (이것은 우리에게 태양 디젤의 잠재력이며, 이미 생산 된 것이 무엇이든간에) Coup de chapeau au constructeur qui qualifie le » Sun diesel » d’énergie de demain.

이 해결책은 우리에게 매우 유망한 것으로 보입니다. 아마 지금까지 유성 식물유로 가장 유망한 것으로 보입니다. 농업 및 조림 쓰레기는 수없이 많으며 값이 싸지 만, 바이오 메탄 화 (biomethanation)와 마찬가지로 공적 원조 (public aid)가이 기술의 발전을 촉진시켜야하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2005 바이오 연료 플랜이 도움이되기를 바랍니다. 기술적 관점에서 볼 때,이 해결책은 석탄을 액화하는 마호 닌 프로세스와 유사하다 : cliquez - 이리 )

프로토 타입.

La panoplie des véhicules écologiques ne serait pas complète sans les véhicules fonctionnant à l’énergie solaire (photo 8) ou les véhicules consommant moins d’un litre au 1000km (photo 9). Ces machines qui sont les résultats des efforts de lycées techniques ou d’ écoles d’ingénieurs ne seront pas des voitures familiales ni des transports en commun d’ici quelques temps, mais ils ont le mérite de montrer qu’on peut s’attaquer au gaspillage. Bravo à » Helios » et aux étudiants d’HEI qui ont fini 12eme du » World Solar Challenges » avec une vitesse moyenne de 65km/h et une vitesse de pointe de 130km/h (sur voiture solaire) et aux élèves du lycée de Saint-Sebastien sur Loire, pour leur » microjoule » (photo 10). 이 차량들은 프로토 타입으로 남아 있기 때문에 중기 적으로 시장에 진출 할 가능성은 없습니다. 요컨대, 그들은 실험적인 장난감입니다.

Microcars.

On ne saurait refermer ce chapitre sur les véhicules écologiques sans parler des petits véhicules sans permis produits par » Aixam » qui peuvent réduire les embouteillages et rendre des grands services (photo 11).

이 마이크로 차량은 몇 년 전 푸조 튤립과 같은 도시 혼잡에 대한 흥미로운 솔루션입니다 ( 여기에서 )는 여전히 실적과 관련하여 경쟁력있는 가격으로 판매되어야하며 주정부 보조금을받는 것이 필요합니다.


페이스 북 댓글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표시됩니다 *